[제주여행] 제주 낭만주의보 - ⑦ (스쿠터여행/우도/하수고동 해변/마를린먼로카페/비양도)







제주 낭만주의보 - ⑥ 에 이어서...








우도에서 얼마나 찍을게 많았는지


세편으로 나누어서 포스팅하기에 이르렀다.






사진 여러개를 스킵해서 안올릴법도한데


사진마다 너무 이뻐서 그러지 못하겠다.



line_characters_in_love-8






망루와 등대를 지나


해안도로를 달리다보니





어느 골목골목어귀로 길이 향했고


골목을 지나자 탁 트인 해변이 나타났다.





바로 


하고수동 해수욕장













길바닥에 해조류를 말리는 풍경이며


하고수동 해변에 외롭게 서있는 서너개의 동상들.

















동상은 해녀의 모습을 한 것 같다.


아직까지 해녀가 활동하고 있는 우도.





전 편에서도 여러 번 사진으로 나왔던것처럼


연배가 좀 있으신 할머니분들이


해녀 복장을 하고계시는 모습을 종종 볼 수 있다.













해변에 도착하기 직전 골목어귀에 그려있던


마를린먼로 벽화.









하수고동 해변 바로 앞에 마를린먼로 카페가 위치해있다.









지난 겨울에 제주 스쿠터여행에 왔을때


첫 게스트하우스에서 만난 한 분이 


우도를 적극 추천하며


우도땅콩아이스크림을 같이 추천해주셨던게 기억이나






마를린먼로 카페로 들어갔다.













입구에서부터 먼로누님이 


매혹적인 눈으로 나를 내려다본다.















화이트컬러의 깔끔하고 모던한 내부.


곳곳에 마를린먼로 누님의 사진이 걸려있다.





우도에 워낙 커플이 많은만큼


카페 안에도 커플이 많이 자리하고있었다.















우도의 명물 우도땅콩과 뿔소라.




사진으로 봐선 잘 모를 수 있겠지만


우도 땅콩은 일반땅콩보다 크기가 작다.


약 반절정도?





이미 게스트하우스에서 다른 여행객들의 호의덕분에


우도 땅콩을 먹어본 바로서,


크기는 더 작아도 훨씬고소하고 맛이 강하다고 기억한다.













카운터 포스기 근처엔


시식용 쿠키와 우도땅콩 잼이 있다.




맛이 궁금해 몇개 찍어먹어보았는데


고소함 그 자체 신남 동글이




지난 게스트하우스의 감귤잼 이후


추가로 빠져버리게된 잼이었다.












호로록~ 호로록~






위에서 아래로 찍어서 일반 종이컵크기로 보이지만


사실 그보단 조금 크다.




좀 더 위로 올라가서 파는 우도땅콩아이스크림은


너무 달다는 평이 있어


단걸 그다지좋아하지않는 나는


이곳의 고소하고 적당히 달달한 땅콩아이스크림이 맘에 들었다.






씹을 때의 그 포근한 느낌과 고소함이 일품!







다시 스쿠터 손잡이에 손을 얹는다.



moon_and_james-67
















해변을 따라 쭉쭉 달리다보니 뭔가 보인다.
















비양도?



들어가보자.












말들이..아주 그냥.. 여유로운게


말을말자.




그나저나 말 윤기가 장난이아니다.













생각보다 관광객이 많았다.


저 끝 등대까지 가볼 수 있었지만


시간상 여기까지만 보고 돌아섰다.












또 오십서!















탁 트인 해안도로를 또 한참 달린다.



수평선 끝에 해괴한모양의 산이 보인다.



저건 뭐지?


















제주 낭만주의보 - ⑧ 에서 계속.













지난 2월 말 제주스쿠터여행을 보시려면..

http://aziong.tistory.com/43










여행 코스



첫째날 - 빨강      둘째날 - 빨강 + 파랑     셋째날 - 파랑 + 초록






국내여행/국내 다른 글

댓글 3

*

*

티스토리 툴바